아산시, 아산 IC 진입도로 명품화 조성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1/03/24 [08:49]

아산시, 아산 IC 진입도로 명품화 조성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1/03/24 [08:49]

 아산 IC 진입도로 조성계획 위치도 © 아산시사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아산에서 고속도로로 진입할 수 있는 유일한 IC인 아산 IC 진입도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앞서 시는 지난해 7월 아산~천안 고속도로 개통을 앞두고 시비 400억 원을 투입해, 원도심과 모종동 및 배방읍 일원에서 고속도로로 진입할 수 있는 0.8왕복 2차 아산 IC 진입도로(대로 2-17) 개설공사를 착공했다.

 

20226월 개통을 목표로 순차적으로 공사가 진행 중이며, 올해 4월 가교운영 예정으로 현재 공정율은 18%.

 

도로가 개통되면 지·정체가 심각한 국도21호선 온천대로를 이용하지 않고 직접 고속도로로 진·출입이 가능해져 온양온천의 관문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산시 관계자는 모종·풍기지구 도시개발사업 등으로 교통량이 증가해 발생하는 병목 현상에 대한 대책과 시를 대표할 수 있는 명품도로 계획을 동시에 수립해 아산시 첫 관문 역할을 제대로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