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원준 의원, “온양대로 3-1호선 확장공사 지연”질타

순세계 잉여금은 2094억원임에도 예산부족 이유로 미실시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4/06/20 [13:18]

윤원준 의원, “온양대로 3-1호선 확장공사 지연”질타

순세계 잉여금은 2094억원임에도 예산부족 이유로 미실시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4/06/20 [13:18]

아산시의회 윤원준 의원이 제249회 정례회 중 행정사무감사에서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 아산시사신문

 지난 17일 아산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윤원준 의원은 건설도시위원회 소관 도로시설과 온양대로 3-1호선 확장공사 처리 지연문제를 지적하며, 도로확장은 원도심 활성화의 생명선임을 강조했다.

 

2023년 회계연도의 결산에 따르면, 잉여금은 5,337억이며 이 중 이월금 및 반납금을 제외한 순세계 잉여금은 2,094억원이다.

윤의원은 “지난해 11월 온양대로 3-1호선 확장공사 촉구를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을 진행했을 때에도 시에서는 예산이 없다는 답변을 했다”며, “결산 내용을 보면 약 400억의 예산을 편성하지 못해 공사를 시행하지 않은 것은 예산 편성에 문제가 있다는 것 아닌가”라며 아산시의 지연 행정을 비판했다.

 

온양 구도심의 핵심 구간인 해당 도로는 2차선 도로로 병목현상으로 상습 정체 및 사고 발생 등 시민들에게 큰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 사업이 계속 지연됨에 따라 감정가 상승 등 보상비가 늘어나게 되는 문제를 언급하며 “40년동안 해결되지 않은 것은 아산시가 시민들에 대한 직무유기다. 당장 예산을 편성하여 추진해야 한다”고 요청했다.

 

또한 윤의원은 “2028년 도민체전을 대비하여 도로 문제 해결이 급선무”라며 아산시에 신속한 사업 진행을 요청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김성찬 트레이너 우승 2023 PURE ELITE ...ASIA CHAMPIONSHIP
이동
메인사진
우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