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청 수영팀 이주호·임다솔 선수, 전국체전 배영 금메달 휩쓸었다.
배영 100m, 200m...금메달 총 4개 획득
 
아산시사신문   기사입력  2019/10/08 [12:15]
▲ 이주호 선수 시상 진행 모습     © 아산시사신문
▲ 임다솔 선수 시상 진행 모습     © 아산시사신문



아산시청 수영팀 이주호(남·24)선수와 임다솔(여·21)선수가 제100회 전국체전에 출전해 배영 100m와 200m 종목에서 두 선수 모두 각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주호 선수는 10월 7일 김천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배영 100m 종목에 출전해, 54초62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인천광역시청 박성관 선수가 3위는 강원도청 송임규 선수가 차지했다.

 

같은 날 임다솔 선수도 배영 100m 종목에 출전해 1분1초17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또한 10월 5일에는 두 선수 모두 배영 200m 종목에서도 본인이 보유한 한국 신기록에는 조금 미치지 못했지만 각각 1위를 차지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아산시청 수영팀은 금메달 도합 4개를 차지해 명실상부 아산시청 수영팀의 저력을 여실히 보여줬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8 [12:15]  최종편집: ⓒ 아산시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체육진흥과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