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은 이순신 뮤지컬 전용극장 최적지”
아산시민포럼 97차 정기포럼 개최
 
아산시사신문   기사입력  2019/09/20 [08:45]

 

 

▲     © 아산시사신문

 

아산시민포럼(상임대표 이건영)이 17일 오후 7시 배방읍에 위치한 이화피닉스병원 대회의실에서 포럼 회원 및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97차 정기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 주제는 "이순신 뮤지컬을 만든다면"으로 MBC사장을 역임한 김재철 무지컬컴퍼니에이 대표가 발표했다.

 

 철저한 연구와 현장 검증을 바탕으로 뮤지컬 '이순신의 바다'를 기획, 공연하고 있는 김재철 대표는 "아산은 청년기 이순신의 성장과 외가의 이야기가 깊이 묻어있기에 많은 컨텐츠로 훌륭한 작품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 대표는 포럼에서 “아산은 수도권과 가깝고 교통이 좋아 이순신 뮤지컬 상설공연장을 만들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췄다.”며 “이순신 브랜드를 관광자원으로 충분히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뮤지컬 제작에 많은 돈을 들일 필요없다. 아산시민의 돈을 가치있게 쓸 수 있도록 아산시민 중 이순신에 관심있는 사람들을 모아 그들 스스로 재미있고 깊이있게 준비하게 하는 것도 좋은 방향이 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아산문화재단 담당자를 비롯한 지역민의 이순신에 대한 애정은 발표 후 이어진 질문과 토론에 많은 시간이 할애되며 뜨거운 열기로 이어졌다.

 

이건영 아산시민포럼 상임대표는 "2021년 이순신축제 60주년을 앞두고 컨텐츠 개발 차원에서 기획한 포럼답게 시민들의 아이디어가 매우 빛난 귀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     © 아산시사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9/20 [08:45]  최종편집: ⓒ 아산시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시민포럼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