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 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철기의원, 청소년 문화의 집, 법 준수해서 설치 해야
도내 청소년 문화의집 설치, 2020년 본예산 반영 촉구
 
아산시사신문   기사입력  2019/05/17 [11:30]
▲     © 아산시사신문


충남도의회 조철기 의원(교육위원회·아산)이 17일(금) 열린 제311회 임시회 본회의에서5분발언을 통해 ‘도내 문화의 집 설치’를 위한 충청남도의 관심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조철기 의원은 “도내 청소년 문화의 집 현황 자료요구 결과, 충남에 설치된 문화의 집은 단 8곳이고, 청소년 문화의 집 설치 비율이 불과 4%에 지나지 않는다”며문제를 제기했다.

 

이어,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청소년 사망원인 1위가 11년째 자살로 나타났으며, 충남도도 올해 자살로 인한 청소년이 벌써 3명에 이른다”며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이어 “청소년 문화의 집은 동아리 활동, 지역사회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타인에 대한 배려심 증가, 친구들 및 지도사들과의 관계를 통해 사회성을 배운다”며 “방과 후청소년들이 보다 건전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문화의 집을 설치해야 한다”고밝혔다.

 

또한, “지난해 3월 양승조 도지사는 3개 정당이 모여 열린 충남도당 정책토론회에서예산 부족으로 인해 청소련 수련시설을 짓지 못하는 시·군에 대해 도비 지원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이야기한 바 있다”며 “청소년활동진흥법에 따라 읍·면·동에 청소년 문화의 집을 1개소 이상 설치·운영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마지막 발언을 통해 조철기 의원은 “청소년의 올바른 여가문화를 정착시키고 소통의장을 만드는 청소년 문화 공간으로서 청소년 문화의 집이 필요하다”며 “2020년 본예산에 청소년 문화의 집 설치 예산 수립”을 촉구하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17 [11:30]  최종편집: ⓒ 아산시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