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선 충남도의장, 폐기물 처리시설 현장방문

환경미화원 애로사항 청취…산업‧생활 폐기물 안전 처리 당부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1/03/25 [14:44]

김명선 충남도의장, 폐기물 처리시설 현장방문

환경미화원 애로사항 청취…산업‧생활 폐기물 안전 처리 당부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1/03/25 [14:44]

 

  간담회모습© 아산시사신문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은  환경미화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아산시사신문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은 25일 지역의 위생과 환경을 책임지는 당진시 생활폐기물 위탁업체 ㈜가곡환경을 방문해 환경미화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가곡환경은 도시나 마을에서 일반 생활쓰레기와 재활용품, 음식물류폐기물 등을 수집·운반하는 업체다. 지난 한 해 수집·운반량은 5만 2000톤에 달한다.

 

김 의장은 “이른 새벽부터 묵묵히 궂은 일을 도맡고 계신 환경미화원과 업체 관계자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여러분 덕분에 거리가 더 밝게 빛나고 시민들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혹시라도 업무 중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 달라”며 “도의회에서도 환경미화원의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 많은 관심을 쏟겠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간담회 전 당진 송산 제2일반산업단지 산업폐기물 처리시설을 시찰하고 처리 과정에서 주민 건강과 환경에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김 의장은 “한번 훼손된 자연은 원래 상태로 돌아가기 힘들며 이를 회복하려면 막대한 비용과 시간, 노력이 필요하다”며 “시민들이 걱정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폐기물 처리 과정과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충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