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안심콜 출입관리 시스템’ 도입에

기존방식 약점 보완 개인정보 유출 위험 해소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0/09/17 [14:59]

아산시, ‘안심콜 출입관리 시스템’ 도입에

기존방식 약점 보완 개인정보 유출 위험 해소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0/09/17 [14:59]

 

  ‘안심콜 출입관리 시스템’ 도입으로 청사 방문객들이 편해젔다 © 아산시사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코로나19 청사 내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운영 중인 청사 출입자 개인정보 수집방식을 개선한 ‘안심콜 출입관리 시스템’을 도입했다.

 

‘안심 콜(call)청사 출입관리 시스템’은 청사 출입 시 안내된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통화 기록이 시 전산 서버에 남아 4주간 보관된 후 폐기되는 시스템이다.

 

시에서 그동안 운영해 온 QR코드 활용 전자출입명부의 경우 스마트폰 이용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에서 조작에 어려움을 호소하며 난색을 표했다.

 

수기명부 작성방식은 개인정보 유출 우려와 허위‧부실 기재로 인한 신뢰도 저하 등으로 실효성이 낮다는 지적이 뒤따랐다.

 

이러한 기존 두 가지 방식의 약점을 보완한 ‘안심 콜(call) 청사 출입 관리 시스템’은 휴대전화만 있으면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해 접근성은 높이고, 출입 소요 시간은 단축됐다.

 

아울러 수기명부 작성 시 필기구 등을 통한 대인 간 직‧간접적 바이러스 전파 염려도 해소하는 등 안전성도 확보했다.

 

또한 청사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전산 처리된 자료를 바탕으로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해 신속한 방역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이번 안심콜 출입관리시스템은 시민과 방역당국 모두 안심하고 만족할만한 청사 관리 시스템이다”라며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시민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홍보담당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