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초긴장 첫 40대부부 코로나19 확진

아산시 이번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0/02/26 [18:26]

아산시 초긴장 첫 40대부부 코로나19 확진

아산시 이번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0/02/26 [18:26]

 

 아산시는 40대 부부가 동시에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자 초긴장하고 있다.

 2월 26일 오전 11시50분 경 아산시 거주 40대 부부가 동시 확진판정을 받고 현재 감염병관리기관(음압격리병상)으로 입원 및 역학조사를 앞두고 있다고 충남도 방역당국이 밝혔다. 이들 부부 중 먼저 증상이 보인 것은 부인(42세,여)로 알려졌다.

 

지난 2월 19일 기침과 두통, 인후통 증상으로 자가격리중 25일 천안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26일 오전 11시5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남편(45세)는 25일 인후 통이 발현해 부인과 함께 25일 천안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부부가 함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부부는 탕정면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로써 충남에서는 아산 2명과 천안 4명, 계룡 1명 등 모두 7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한편 아산시는 현재 동선 및 역학조사 중으로 27일  브리핑시 알려 예정이다.

 

 <보고서전문>

아산시, 코로나19 첫 번째 확진환자 발생

 

존경하는 시민여러분 아산시장입니다.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송구스럽습니다.

 

그동안 아산시의 적극적인 확산 방지 노력에도 아산 지역에서 코로나19 첫 확진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아산 지역 첫 확진 환자는 두 명입니다.

 현재까지 확인한 결과, 1번 환자는 42세 여성으로 내국인입니다.

 

25일 오후 5시 39분 기침, 두통, 인후통 등 증상으로 선별진료소인 천안의료원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2월 26일 오전 11시50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2번 환자는 46세 남성으로 내국인입니다. 1번 환자의 배우자입니다.

 25일 오후 인후통 증상으로 5시 39분 선별진료소인 천안의료원에서 검사를 받았고, 마찬가지로 2월 26일 오전 11시 50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충남도와 아산시가 합동으로 두 환자분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두 환자에 대한 동선과 접촉자를 최대한 빨리 확인해 브리핑을 통해 상세히 알려드리겠습니다.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조치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시민 여러분, 지금은 무엇보다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합니다.

 

비상사태가 수습될 때까지 다수의 사람이 모이는 활동을 자제하시고, 외출 시에는 마스크 착용, 철저한 손 씻기 등 예방수칙을 지켜주십시오.

 

또한 발열, 기침,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있으면 일반병원으로 가지 마시고, 아산시보건소(041-536-8538) 또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를 통해 안내 받으시기 바랍니다.

 아산시는 이번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겠습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