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1회 전국동계체전 충남빙상선수단 동계체전 맹활약

금메달4, 은메달4, 동메달2, 동계체전 충남대표선수단중 빙상종목만 메달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0/02/21 [17:51]

제101회 전국동계체전 충남빙상선수단 동계체전 맹활약

금메달4, 은메달4, 동메달2, 동계체전 충남대표선수단중 빙상종목만 메달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0/02/21 [17:51]

 

▲    김건희선수 © 아산시사신문

217일 월요일부터  21일까지 서울경기 일원에서 개최된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에서 충청남도빙상선수단은 쇼트트랙 김건희 2관왕등 총 10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충남 동계체육대회 참가선수단중 유일한 메달을 획득하였다.

특히, 쇼트트랙 국가대표인 김건희 선수는(단국대학교 국제스포츠학2)주력 종목인 1000M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2관왕에 올랐다.

 

메달획득현황

 

 

 

쇼트트랙 남자대학부

-1000m 1위 변지훈(단국대학교 국제스포츠학과)

-1500m 2위 이성우(단국대학교 국제스포츠학과)

-3000m(R) 3위 서범석,이준서,이성우,김태성(단국대학교)

-3000m 3위 이준서(체육교육학과)

쇼트트랙 여자대학부

-1500m 1위 김건희(국제스포츠학과), 2위 전유민(국제스포츠학과)

-1000m 1위 김건희(국제스포츠학과)

-3000m 1위 전유민(국제스포츠학과), 2위 천유빈(국제스포츠학과)

피겨스케이팅 여자중학부

- 피겨스케이팅 D조 싱글 2위 이민주(천안성성중학교)

이번 동계체육대회는 설상 3종목(바이애슬론,스키알파인,크로스컨트리), 빙상3종목, 아이스하키 단체전 1종목에 선수단을 파견하였으나, 빙상종목인 쇼트트랙과 피겨스케이팅에서 유일한 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어 냈다.

 

▲ 이민주선수   © 아산시사신문

뿐만 아니라, 아산 이순신빙상장에서 육성되고 있는 이민주(천안성성중)선수는 여자중학교 1학년임에도 불구하고, 수도권등 전국의 빙상장의 유능한 피겨스케이팅 선수들과 겨뤄 1위 종합점수와 0.6점차로 금메달을 놓치며 은메달에 머물렀지만, 2학년 3학년 선수들과 겨뤄 유일하게 은메달을 획득하여, 충남빙상의 미래를 밝게 했다는 빙상계의 평가를 받고 있다.

 

충남빙상선수단의 총감독인 오용석 충남빙상경기연맹 회장은 동계체전에 출전한 선수단중 빙상종목이 유일한 메달을 획득하며 동계스포츠 불모지인 충청남도의 대표 효자종목으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고 말했으며, 충청남도체육회의 전폭적인 행정지원과 충남빙상경기연맹의 훈련지원으로 나날이 발전하고 있다고 목소리 높여 말했다.

 

이번 동계체전은 오늘 221일 폐막하였으며, 충남 빙상경기연맹 선수단 3일간의 휴식을 거쳐 오는 3월에 개최 될 스피드스케이팅 전국남녀 빙상대회와, 쇼트트랙 전국남녀 빙상대회를 대비하기 위한 훈련에 돌입하게 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충청남도빙상경기연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