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신종코로나 아산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근무자 격려

연일 격무로 고생.. ‘조금만 더 힘내고, 함께하자’ 당부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0/02/12 [19:08]

아산시의회, 신종코로나 아산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근무자 격려

연일 격무로 고생.. ‘조금만 더 힘내고, 함께하자’ 당부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0/02/12 [19:08]

 

 

▲     © 아산시사신문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 의장단은 지난 12일, 최 일선에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에 전념하고 있는 아산시 신종코로나 현장대책본부 관계자 및 근무자들을 위로 격려했다.

 

이날 격려에는 우한교민 격리지로 아산시가 결정된 이후 휴일도 없이 경찰인재개발원 인근 현장에서 안전대책에 전념하고 있는 비상근무자들에게 초사리 인근식당에서 오찬과 함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아산시의회도 현장대책본부를 마련하고 10일째 우한교민들의 지근거리에서 업무를 보고 있지만, 공직자들의 지역사회 전체를 망라한 촘촘한 방역망 구축과 아산시민들의 긴밀한 대응으로 국가적 위기에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할 수 있었다

 

김영애 의장은 “무엇보다 초사2통 주민과 아산시민들의 따뜻한 응원, 그리고 공직자들이 휴일도 없이 연일 격무에 고생한 덕분에 신종 코로나 대응과 우한 교민들의 임시생활에 큰 힘이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도 막바지 예방에 총력을 다 하고 시민안전과 지역경제 최소화에 함께 하자”고 당부했다.

 

사진설명 : 아산시의회는 최 일선에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에 전념하고 있는 아산시 신종코로나 현장대책본부 관계자 및 근로자들을 위로 격려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