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신종코로나 긴급대책 논의.. 대응체계 구축

아산시사신문 | 기사입력 2020/02/04 [18:00]

아산시의회, 신종코로나 긴급대책 논의.. 대응체계 구축

아산시사신문 | 입력 : 2020/02/04 [18:00]

 

 

▲  아산시의회 현장대책본부에서 의원들이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 아산시사신문

 

 - 시의회 현장대책본부에서 지역주민과 공유하고 의견청취

 - 상황종료까지 매일 현장근무, 어려울수록 모두의 지혜 필요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는 지난 3일 ‘아산시의회 현장대책 본부실’에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대처상황을 공유하고 의견을 청취했다.

 

우한교민들의 임시생활시설이 있는 경찰인재개발원 인근에서 실시한 이번 긴급회의는 아산시의회가 선제적 대응으로 감염증 확산을 방지해 시민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열렸다.

 

김영애 의장은 “의원들이 지역구 주민들과 가장 밀접하게 접하고 있음으로 주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미처 살피지 못한 부분은 없는지 꼼꼼히 살펴보고 현 상황에 대한 모든 정보가 투명하고 정확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시민안전 문제에 있어 더욱더 신경 써 달라”며 대응강화를 주문했다.

 

한편, 아산시의회는 신종코로나 진행상황을 현장에서 즉각 공유하고 미비점을 보완하여 보다 완벽한 대응책을 추진하기 위해 시의회 차원 현장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상황 종료까지 지역주민과 함께하기 위한 본부를 운영한다.

 

▲     © 아산시사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아산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